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평군 공무원, 골재업체로부터 수천만원 뇌물 수수 의혹
경찰, 인허가 관련 서류 증거 확보차 근무·주거지 압수수색
기사입력  2024/04/26 [10:30]   홍의상 기자

▲ 함평군청.


【미디어24=홍의상 기자】전남 함평군 공무원이 골재채취 인허가 과정에서 수천만원의 뇌물을 수수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조사에 착수했다.

 

26일 군에 따르면 경찰은 지난 24일 골재채취 인허가 담당 공무원 A 씨의 근무지와 주거지 등을 압수수색해 인허가 관련 서류 등을 확보했다.

 

압수수색은 건설행정팀, 도시계획팀, 산림공원과, 안전정책팀 등 4곳에서 진행됐다.

 

경찰은 지난 2021년 골재업체 대표 B씨로부터 수천만원의 뇌물을 챙긴 혐의(뇌물수수)로 A씨를 조사 중이다. 또한 업체 대표 B씨가 함평군 골재채취 현장 인허가를 받기 위해 다른 공무원들에게도 뇌물을 주려 했다는 제보를 토대로 공무원들이 사용하고 있는 컴퓨터와 서류 등을 압수해 분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골재업자가 다른 공무원들에게도 금품을 전달했다는 녹취록 등 정황을 토대로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이에 대해 군 관계자는 “현재로서는 드릴 말씀이 없다”고 답변했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