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전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 옥룡 도선국사마을 농촌다움 복원사업 추진
기사입력  2022/08/04 [11:20]   백경배 기자

▲ 옥룡면 도선국사마을 담장 정비를 완료한 모습. 제공=광양시

 

【미디어24=벡경배 기자】 전남 광양시가 농촌관광산업 활성화를 목표로 체험 휴양마을 1등급으로 지정된 옥룡면 도선국사마을에 20억 원을 투입해 ‘옥룡 농촌다움 복원사업’을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시는 2020년부터 주민 참여를 통한 역량 강화로 주민 화합을 도모했으며, 마을 주민 의견을 반영해 기본계획을 수립했다.

 

기본계획에 반영된 사업 중 노후 체험장 보수 6개소(두부, 염색, 쌀강정, 족욕, 도자기, 만남의 집), 담장 정비 21가구 685m, 사또 약수터 주변 정비를 완료했다.

 

또한 체험 프로그램 운영, 마을 가꾸기 교육, 동아리 육성 등을 통해 주민 화합과 협동심향상을 장려하고 두부, 염색, 쌀강정, 염색, 족욕 체험장을 연간 300회 이상 운영 중이다.

 

아울러 8월 신축되는 마을회관에 홍보관을 운영해 처음 방문하는 이들도 체험장과 인근관광시설을 쉽게 이용토록 할 계획이다.

 

신흥식 건설과장은 “주민 협조로 사업 추진이 순조롭게 진행 중이고, 본 사업을 통해 2023년 체험마을 재인증을 원활하게 받아 지속 가능한 농촌체험마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인터넷이나 핸드폰으로 도선국사마을을 검색하면 체험장 예약이 가능하니 많은 분이 방문하시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