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교도육청, 도내 전 초등학생에 무상 우유급식 실시
75억 투입, 학생 성장 발육 및 낙농산업 안정 효과 기대
기사입력  2021/01/22 [12:23]   김도영 기자

【미디어24=김도영 기자】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올해부터 전남 초등학생 9만3,000여 명 모두에게 무상으로 우유를 지원할 방침이다.

 

▲ 전남도교육청 전경.

 

학생 1명이 방학 기간을 제외한 190일 동안 매일 우유 1개(430원 상당)를 지원받음으로써 연간 8만1,700원을 지원받는 셈이며 소요 예산 75억여 원은 국비와 지방비(전라남도)로 충당한다.

 

도교육청은 이번 무상 우유급식 확대가 필수 영양소 섭취가 필요한 초등학생들의 성장기 발육과 건강 증진에 도움이 되고 우유 소비 증진으로 지역 낙농산업 안정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도교육청은 지난해까지 초·중·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국민기초생활 수급자,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 특수교육대상자 등 기본 지원 대상자들에게 무상 우유급식을 실시해왔으며 전라남도와 협업해 학생 수 240명 이하 학교 학생들과 교육비지원대상자, 국가유공자 자녀, 3자녀 이상 가구 자녀에게까지 대상자를 확대해 지원해왔다.

 

도교육청은 앞으로도 무상우유급식 확대 지원을 위해 전라남도와 지속적으로 협조 체계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장석웅 교육감은 “이번 초등학교 전체 무상 우유급식이 아이들 건강과 성장은 물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낙농가에도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 앞으로도 무상 우유급식 대상자 확대를 위해 전라남도와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