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전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순호 구례군수, 한·중 도시발전연맹 대표자회의 참석
코로나19로 영상회의를 통해 확인한 한중우호관계
기사입력  2020/11/20 [14:02]   김소영 기자

【미디어24=김소영 기자】 전남 구례군수 김순호는 지난 19일 한·중도시발전연맹 2차 대표자회의에 참석했다. 

 

 

지난해 체결된 한·중도시발전연맹은 한·중 6개 도시가 함께 국제 플랫폼을 구성하여 국제적 자원과 발전 에너지를 구축함과 동시에 도시협력성과를 풍부하게 확대시켜 서로 간 국제적 영향력을 높이기 위한 단체이다. 

 

지난해 제1차 대표자회의 이후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왕래하지 못하다가 일 년 여 만에 영상회의를 통해 재회의 자리를 가졌다. 

 

이 날 회의에는 윤상기 하동군수, 홍득호 남해부군수를 비롯해 중국 청도시 성양구 왕파 서기, 래서시 강련군 부시장, 관령현 황파 서기 등 한·중 도시발전연맹의 6개 도시 대표자들이 참석하였다.

 

아울러 한·중 도시발전연맹 신규 가입을 희망하는 중국의 3개 도시(감숙성 성현, 산동성 거야현, 흑룡강성 헤이허시 아이휘구)의 대표자들 또한 참석하여 큰 관심을 보였다.

 

이 날 회의에서 2020년 한·중도시발전연맹 업무 추진 현황을 발표하고 각 도시별로 의제를 제시하여 내년 한·중도시발전연맹이 활동할 계획의 주요 틀을 논의하였다. 

 

김순호 군수는 “우리가 이렇게 영상회의로나마 만날 수 있어 무척 반갑고, 이 자리를 통해 각 도시가 가진 인적·물적 자원을 더욱 활발히 교류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고 생각한다”며 “오늘 논의된 의제를 통해 한·중도시발전연맹이 더욱 끈끈하게 활동하여 서로의 발전에 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