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전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진군, 추석 전후 임도 통행 금지 명령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국민 이동 최소화 조치 일환
기사입력  2020/09/23 [11:40]   김도영 기자

【미디어24=김도영 기자】전남 강진군은 방문객이 급증하는 추석 명절을 대비해 코로나19의 지역 내 유입을 막고자 추석을 전후로 해 임도 통행을 금지한다.

 

 

군은 매년 지역주민의 벌초와 성묘객들의 접근이 용이하도록 설·추석 등 명절 전후로 임도 약 130km를 개방해 편의를 도모해 왔다.

 

이번 추석에도 성묘객들의 편의 제공을 위해 산림 내에 시설한 임도를 개방할 계획이었으나, 최근 코로나19 확산 추세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발표한 ‘추석 연휴 국민 이동 최소화’ 방침에 따라 산림 내 모든 임도를 개방하지 않기로 변경하고 통행을 금지하기로 했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으로 귀향 자제 분위기가 확산되고 있으며 고향을 찾아 가족과 친지들을 만나는 대신 지금 있는 곳에서 ‘비대면 추석’을 보내는 것이 공동체를 위한 새로운 풍속이 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추석엔 서로의 안전을 위해서라도 고향 방문이나 이동을 최대한 자제 부탁드린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도를 개방하지 않으니 불편사항이 있더라도 군민들이 적극 협조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