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전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충곤 화순군수, 비 피해 현장 점검 “사전 대비 철저” 주문
토사 유실 등 복구 현장 방문...군, 피해 우려 지역 안전 점검
기사입력  2020/07/30 [10:25]   김도영 기자

【미디어24=김도영 기자】 전남 화순군수 구충곤이 지난 29일 오후 집중호우 피해 현장과 피해 우려 지역을 방문해 피해 복구 상황과 안전 관리 상태를 점검했다.

 

 

구 군수는 집중호우로 나무가 쓰러지고 낙선 피해 등을 입은 백아면 송단리 백아산팬션 진입로 등 피해 복구 현장을 방문했다.

 

호우경보가 발효된 화순군은 지난 28일 오후부터 29일 오전까지 평균 강우량이 73.8mm, 최고 169.5mm(백아면)로 많은 비가 내렸다. 

 

화순에서는 집중적으로 비가 내린 백아면 지역에서 피해 사례가 많았다.

 

화순군은 피해를 접수한 즉시 굴삭기와 덤프트럭 등을 동원해 긴급 복구했다.

 

현장을 둘러본 구충곤 군수는 “신속하게 복구한 현장이라도 토사 등이 다시는 흘러내리지 않도록 사후 안전 조치를 각별하게 챙겨달라”며 “특히, 기상예보를 예의주시하고 피해 우려가 큰 시설물, 도로 등에 대한 사전 예방과 예찰 활동을 철저히 하라”고 지시했다.

 

이어 구 군수는 “집중호우로 인한 인명피해와 재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재해 예방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며 “주민들께서는 위험 지역, 시설물 출입 등에 주의하시고 농작물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 달라”고 당부했다.

 

군은 재해 대비 체계를 구축하고 피해 현장의 긴급 복구와 사후 안전 관리, 위험 지역에 대한 사전 점검 활동 등을 펼칠 예정이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