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전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도군, 생으로도 먹는 초당 옥수수 본격 수확
영양도 만점! 당도도 만점! 초당옥수수 맛보세요~~
기사입력  2020/07/15 [10:48]   김소영 기자

【미디어24=김소영 기자】 전남 진도군에서 일반 옥수수 품종에 비해 당도가 높아 ‘초당’이라는 수식어가 붙는 초당 옥수수가 본격적인 수확에 들어갔다.

 

 

초당 옥수수는 기호에 따라 물에 씻어 생으로 먹기, 전자레인지에 돌려먹기, 찜기에 쪄서 먹기 등 조리법 또한 다양해서 소비자 선호도가 점점 높아지고 있다.

 
진도산 초당 옥수수는 15~22cm로 크기가 크고, 당도는 16~22 브릭스(Brix)로 일조량이 많고 해풍을 맞고 자라 타 지역보다 더 알차고 높은 당도를 자랑한다.

 
진도군에서는 지난 2017년부터 재배를 시작, 현재 9개 농가가 10만평에서 약 150만개 출하해 10억여 원의 소득을 올리는 틈새 작목이다.

 
출하된 진도산 초당 옥수수는 인터넷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활발하게 판매되고 있으며, 가격은 10개들이 한상자에 1만2,000원~1만6,000원이다.

 
초당 옥수수는 일반 옥수수 품종에 비해 당도가 2~3배 높고 카로티노이드, 식이섬유가 풍부해 피부미용과 몸속 노폐물 배출 효과가 높고 칼로리가 낮아 다이어트는 물론 아이들 간식으로도 각광받고 있다.  

 
진도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진도 초당옥수수는 따뜻한 해풍 등 천혜의 자연환경에서 생산되어 당도가 높고, 한번 맛을 보면 아삭한 식감 때문에 소비자들이 꼭 다시 찾게 된다”며 “지속적으로 생산량을 늘려서 진도군 신소득 작목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