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전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 기술사업화 지원 선정기업 협약설명회 개최
중소기업 23개사 선정, 강소기업 육성 및 매출·고용 증가 기대
기사입력  2020/05/20 [11:13]   백경배 기자

【미디어24=백경배 기자】 전남 광양시는 지난 19일 락희호텔에서 ‘2020년 광양시 중소기업 기술사업화 지원사업’ 선정기업을 대상으로 협약설명회 및 간담회를 개최했다.

 

 

(주)다울 등 23개사 임직원과 전남테크노파크 관계자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행사는 기술사업화, 판로개척 등을 통해 지역을 대표하는 중소기업으로 집중 육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설명회는 지역 내 중소기업 110개사를 대상으로 표본조사를 실시해 이중 참여를 희망하는 업체 49개사 중 23개사를 우선 선정해 사업 수행 절차안내와 사업비 집행요령 설명 등으로 진행됐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은 공정개선, 시제품제작, 전문가컨설팅, 지식재산권 획득, 인증지원, R&D 기획지원, 기술 및 경영 컨설팅, 홍보, 바이어 발굴 지원을 받게 된다.

 
이재윤 지역경제과장은 “4차산업 혁명시대를 맞아 ‘중소기업 기술사업화 지원사업’이 기업의 경쟁력 확보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며, “기업들이 보유하고 있는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글로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기 위해 전남테크노파크와 함께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시는 기술사업화(R&BD) 지원사업을 위해 전남테크노파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2018년부터 매년 3억 원의 시비를 투입하여 단계별 기업 맞춤형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