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전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광군, 코로나19 지원금 110억 원 영광사랑카드로 지급
전남 유일, 긴급수당 카드형 상품권으로 지급
기사입력  2020/04/24 [10:38]   김도영 기자

【미디어24=김도영 기자】전남 영광군은 농어민 공익수당과 소상공인 공공요금, 전남형 긴급생활비 등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긴급 정책수당 110억 원을 영광사랑카드로 일괄 지급한다.

 

 

영광군은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긴급수당은 전남도에서 유일하게 충전식 선불카드형으로 지급한다.

 
이는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정책수당에 대한 ‘상품권 깡’을 예방하고 지류상품권의 대량 발행으로 인한 발행비용을 절감하기 위함이다.

 
또한, 정책수당형 영광사랑카드는 가맹점에서만 이용할 수 있는 지류상품권의 불편함에서 벗어나 관내 IC카드 단말기를 보유한 대다수의 점포에서 사용이 가능하며 정책수당이 소진되어도 본인이 원하는 금액을 5~10%의 인센티브를 받고 충전하여 사용할 수 있다는 편리함도 있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의 가계경제 안정을 위하여 군과 읍면사무소에서 신청을 받는 즉시 빠른 시일 내에 수당을 지급하도록 독려하고 있다”며 “긴급생활비를 영광사랑카드로 지급함으로써 상품권 사용의 불편함을 해소하여 군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사용하도록 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