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전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허석 순천시장, 코로나19 2번째 확진자 발생해 입장 발표
영국 파견 근무중 귀국한 43세 남성, 30일 밤 확진 판정
기사입력  2020/03/31 [16:20]   김회석 기자

【미디어24=김회석 기자】 전남 순천시는 31일 기자회견을 갖고 코로나19 두 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발표했다.

 

 

허석 순천시장은 긴급 기자회견을 통해 영국에서 파견 근무중 귀국한  43세 남성 A씨가 전남환경보건연구원의 검사에서 확진으로 통보받았다고 전했다.

 
A씨는 지난 29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해 같은 날 밤 10시 34분 KTX 입국자 전용칸을 이용해 순천역에 도착했으며 일반 승객과는 격리된 상태에서 보건소 의료진의 안내를 받았다.

 
자가격리자 안전보호 앱을 설치한 A씨의 이동 동선을 파악한 순천시보건소에서는 순천역에서 구급차를 이용해 순천자연휴양림으로 시설격리 조치를 실시해 일반 시민과의 접촉을 차단했다.  

 
진단검사를 실시한 전남도 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30일 밤 10시경  양성 통보를 받은 순천시에서는 A씨를 즉시 순천의료원으로 입원 조치하고 격리시설인 순천자연휴양림과 순천역등 시설은 방역소독을 실시했다.

 
허석 순천시장은 “현재는 해외입국자에 대해 관심을 기울여야 할 때이다”며 외국에서 입국한 경우, 시에서 통보하기 전에 자발적으로 보건소에 들러 먼저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를 시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