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전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진군, 동물복지형 운동장 설치사업 확대
3년간 단계별 78개소 2억5천만원 투입
기사입력  2019/05/23 [14:17]   박성화 기자

【미디어24=박성화 기자】 전남 강진군이 건강한 한우 생산과 건강한 먹거리 제공 및 한우농가 소득향상을 위한 동물복지형 미래 사육기반 사업을 확대 추진하고 있다.

 

 

주요 사업내용으로 번식우가 많은 지역 특성상 건강한 암소 사육을 통한 우량송아지 생산기반을 구축하고자‘운동장(울타리) 사육시설 조성사업’과 함께 ‘원격관리(CCTV) 시스템’도입하고 있다.

 

이에 강진군은 2017년부터 3년간 동물복지형 축산농장의 확대를 위해 78농가에 2억5000만원을 투입해 33개소의 운동장(울타리) 및 45개소의 CCTV 설치사업을 추진했다.

 

울타리 설치는 축사 주변에 울타리 형태의 운동장을 조성해 번식우와 송아지의 운동반경을 넓혀주며 일조량을 늘림으로써 가축의 면역력을 향상시키고 건강한 한우로 성장하도록 도움을 준다.

 

또 CCTV는 농장주가 축사밖에 있을 때에도 가축의 이상여부를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을 통해 관찰할 수 있게 함으로써 응급상황에 즉각 대응할 수 있다.

 

특히 동물복지형 사육시설은 번식우의 면역력을 증대시키고 동시에 송아지 폐사율을 줄여주고 품질고급화로 한우농가 소득 향상과 연계되고 있다.

 

마량면 황정민 농가는 “소들이 울타리 내 운동장에서 뛰어노는 모습을 축사에 올 때마다 나도 행복함을 느낀다. 설치 후 송아지가 설사하고 폐사하는 경우가 한 번도 없다”고 설치 후기를 전했다.

 

강진군은 앞으로 더 많은 축산농가의 동물복지형 축산농장 확대를 추진해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 및 강진군 한우브랜드인 착한한우가 전국적인 한우 브랜드로 거듭날 수 있도록 강진한우 명품화에 최선을 다하겠고 밝혔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