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전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향교, 성년의 날 맞아 전통 성년례 개최
기사입력  2019/05/22 [13:31]   김회석 기자

【미디어24=김회석 기자】 성년의 날인 지난 20일 전남 순천향교(전교 유형춘)에서 전통 성년례가 개최됐다.

 

 

올해 만19세가 되는 2000년생을 대상으로, 성년이 된 남학생과 여학생 22명이 참여해 관례 및 계례 의식, 성년선서 등으로 진행됐다.

 

성년례는 남자에게 상투를 틀어 갓을 씌우는 관례와 여자에게 쪽을 지고 비녀를 꽂아주는 계례 의식으로, 학생들이 어른으로서의 책임감과 자부심을 갖게 하는 계기가 됐다.

 

전통 관례복장을 갖추고 의식을 주관하는 어른인 ‘큰손님’을 모셔놓고 상견례(성년자 호명), 초례(차와 다과), 수훈례(수훈첩 증정) 등을 거쳐 성년선서로 이어지는 의식을 통해, 성년을 맞은 학생들은 우리 전통문화를 체험하며, 성숙한 어른으로서의 마음가짐을 되새기는 시간이 됐다.

 

순천향교는 해마다 5월 성년의 날을 맞이해 전통 관례식과 계례식을 재연하고 있으며, 전통의식을 통해 성인됨을 축하하고, 전통예절과 미풍양속 계승을 위해 성년례를 개최하고 있다.

 

순천시 관계자는 “오늘 성년을 맞은 청소년들을 축하하며, 앞으로 순천을 넘어 세계 속에서 빛나는 주인공이 될 수 있도록 열과 성을 다해 줄 것을 당부하며, 행정에서도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응원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