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전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평서 오는 23일 2019 대한민국 난 명품 대제전 개최
기사입력  2019/03/20 [15:22]   양은주 기자

【미디어24=박성화 기자】 2019 대한민국 난 명품 대제전이 오는 23일부터 24일까지 이틀 간 춘란 최대 자생지인 함평에서 개최된다.

 

 

함평군이 주최하고 대한민국난명품대제전 추진위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난 명품 대제전은 한국 춘란의 우수성 홍보,난 문화 대중화, 농가소득 증대 등을 위해 만든 대회다.

 

특히 이번 대회는 군이 오는 2022년 개최를 천명한 세계나비곤충엑스포와 난 명품 대제전 연계 개최가능성을 엿보는 의미 있는 대회로, 초대 대회장(당시 함평군수)인 이석형 산림조합중앙회장이 명예대회장직을 맡아 눈길을 끌었다.

 

올해로 15회째를 맞는 2019 대한민국 난 명품 대제전은 ‘한국 춘란! 함평에서부터 세계로’라는 주제로 한국 춘란 화예품과 엽예품 등 500여 점이 전시될 예정이다.

 

대한민국 최고의 난 전시회인 만큼 대상 1점엔 대통령상과 1000만 원의 시상금을 수여한다.

 

또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환경부장관상, 산림청장상 등 150여 점을 선정해 시상한다.

 

참가 및 출품은 국내․외 난 단체나 개인이면 누구나 가능하며, 행사 시작 전날인 22일까지 함평문화체육센터에서 접수하면 된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