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전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장성군, 제1회 디지털 사회혁신 한마당서 ‘우수기관상’
‘장성형 안심케어 IoT@엄니어디가?’ 프로젝트로
기사입력  2018/12/06 [10:43]   이민철 기자

【미디어24=이민철 기자】 전남 장성군이 행정안전부가 개최한 ‘제1회 디지털 사회혁신 한마당’에서 ‘우수기관상’을 수상했다.

 

 

‘제1회 디지털 사회혁신 한마당’ 행사는 지난달 29일부터 지난 1일까지 3일간 전라북도 전주시에서 열렸다.

 

장성군은 사물인터넷(IoT: Internet of Things) 기술을 이용해 홀로 계신 어르신들을 돌보는 ‘장성형 안심케어 IoT@엄니어디가?’ 프로젝트의 추진 성과를 인정받아 ‘우수기관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 행사는 5개 분야 20개 사업에 대해 10개 지방자치단체가 참여해 디지털 사회혁신 분야의 성과를 발표하고 우열을 가렸다.

 

심사는 전문 심사위원의 평가 70%, 현장 투표 30%로 진행 됐으며 장성군은 높은 점수로 우수기관상을 받았다.

 

‘장성형 안심케어 IoT@엄니어디가?’프로젝트는 지난 6월 행정안전부의 ‘2018년 주민 체감형 디지털 사회혁신 활성화 사업(공감e가득)’ 공모사업에 선정돼 추진 중에 있으며 오는 12월 중 완료될 예정이다.

 

‘장성형 안심케어 IoT@엄니어디가?’는 진원면 영신마을을 시범마을로 선정하여 독거 어르신의 가정에 인체감지 센서, 온·습도 센서, 비콘 등 스마트기기를 설치하고 마을 어귀, 주요 길목에 이 스마트기기와 통신할 수 있는 장비를 설치했다.

 

어르신께 위급 상황 발생하면 이 스마트기기가 마을의 ‘스스로해결단’에 상황을 전파해 신속한 대응이 가능하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사업이 완료되면 누수 없는 맞춤형 복지가 실현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IoT 시스템을 더욱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고 밝혔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